ID저장
모바일버전은 모바일상품구매시 사용가능합니다
모바일버전은 모바일상품구매시 사용가능합니다
추천검색어: 계곡 , 맛집 , 여행코스 , 당일코스 , 1박2일코스 , 펜션 , 민박
물방울 지도검색
  국립공원|명산
  폭포|계곡
  해수욕|해변|섬
  호수|강|동굴
  생태지|수목원
  관광지|유원지
  온천|찜질|스파
  고택|사찰|유적
  캠핑레포츠
  박물관|문화
  촬영지|배경지
  놀이|테마공원
  여행코스
  테마별여행
  지역명소인기순
  관광명소동영상
  펜션
  민박
  호텔리조트
  모텔|기타숙박
  팜스테이|체험
  휴양관|산림욕
  장.단기임대
  에어비앤비게하
  한식
  양식|일식|중식
  분식|빵|기타
  카페|술|노래방
  TV&방송맛집
  지역특미맛집
  농수축임산물
  가공기타식품
  버스터미널
  기차역
  여객선터미널
  공항
    
구름에달가...
[강원도] 예약관련정보
쿠폰
평창코업스...
[강원도] 예약관련정보
쿠폰
다온빌, 양...
[경상남도] 예약관련정보
쿠폰
 
테이블테스트
펜션민박숙박&맛집&여행코스 > 대관령 옛길 (고유번호:2776)
 대관령 옛길  조회 : 1779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
대관령은 강릉시와 평창군 사이의 령으로 높이 832m, 길이가 13km나 된다. 영동과 영서를 연결하는 교통의 요충지이며, 문화의 전달로이고, 자연의 경계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관령' 이라는 지명을 이 지역 사람들은 '대굴령'이라고도 부른다. 고개가 험해 오르내릴때 "대굴대굴 구르는 고개"라는 뜻에서 그렇게 불렀다고 한다. 그 '대굴령'을 한자로 적어 '대관령'(大關嶺)이 되었다 한다. 강릉에서 생산되는 해산물, 농산물들이 이길을 통해 영서지방으로 넘어갔고, 영서지방에서 생산되는 토산품이 성산면 구산리의 구산장, 연곡장, 우계장(옥계장) 등으로 넘나들었다. 이 물산의 교역은 '선질꾼'이라는 직업인들이 담당했다. 그 선질꾼들이 넘나들던 길도 바로 이 대관령 옛길이었다. 또한 개나리 봇짐에 짚신을 신고 오르내리던 옛선비등의 역사적 향취가 어려있는 곳이기도 하다. 대관령 옛길은 령의 중간에 위치한 반정(半程)에서 내려가는 코스와 대관령박물관이나 가마골로 올라가는 코스가 있다. 내려가는데 소요되는 시간은 1시간50분 정도이며 올라가는데는 2시간20분 정도의 시간이 소요된다. 옛길은 산세가 완만해 가족단위로 등산하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다. 여기에서는 올라가는 등산로를 안내한다.

대관령 정상에서 굽이굽이 돌아 흘러내린 시냇물은 산골짜기마다 고여 작은 폭포와 물웅덩이를 만들어 놓았다. 시원한 소리로 계곡을 울리며 흐르는 시냇물은 바닥까지 투명하여, 지나는 산객이 그 많은 물에 뛰어 들고 싶은 충동을 느끼게 한다. 그 옥계수(玉溪水)가 흐르는 여름엔 서늘하고 겨울엔 따뜻하다. 능선이 서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산과 기암괴석, 다양한 수종의 삼림(森林)이 잘 어우러져, 대관령 숲 속에 들어가면 마치 대자연의 포로가 된 것처럼 쉽게 나올 수가 없다. 초입의 울창한 삼림 속을 걸어 들어가면 야생 들국화 군락지를 지나게 된다. 늦은 가을 처량히 핀 들국화도 산객의 마음을 한껏 낭만스럽게 한다. 그윽한 국화 향기는 산행의 걸음걸이를 멈추게 한다. 야생화 군락지를 지나면 급경사의 오르막길이 이어져 산행을 하는 기분이 든다. 작은 돌탑과 계곡을 돌아서면 들리는 상쾌한 물소리, 말없이 물끄러미 바라보다 고개숙이는 할미꽃, 이름없이 자태를 뽐내는 야생화들이 산객의 발길을 반긴다. 이것 저것 산풍경들을 감상하며 오르면 어느새 반정까지 오른다.

대관령 옛길은 조선 중종때 고형산이란 사람이 조금 넓혀 놓았다. 이고개는 "울고넘는 고개"이다. 관원들이 멀리 푸른바다가 보이자 세상끝에 당도했다고 눈물을 흘렸고 떠나갈때 그동안 정들었던 생각을 하며 울면서 갔다하여 생긴 이름이다. 반정에서는 강릉시내가 내려다 보인다. 율곡 이이선생이 어머니 신사임당의 손을 잡고 한양으로 가기 위하여 험한 산길을 오르시던 모습과, 지금 가면 친정에 또 언제 오려는지, 오죽헌을 향해 하염없이 눈물을 흘리던 신사임당의 모습을 상상해 본다. 반정에서 내려와서 대관령박물관에 들르면 귀중한 민속 소장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박물관에서 승용차로 5, 6분 정도 내려가면 오른쪽으로 성산면 구산리 면소새지에 다다를 수 있다. 거리는 먹을거리가 즐비하다. 꿩고기로 만든 상큼한 만두국, 얼큰하고 구수한 추어탕, 대구머리찜, 막걸리, 숯불갈비집 등이 등산의 허기를 채우기에 적당한 곳이다. 보광천과 대관령 자락에서 내려오는 맑은 물을 배경으로 허기를 채우다 보면 아름다운 산들이 떠오른다. 아흔 아홉 고개 따라 대관령을 넘다 보면 사임당의 싯구를 닮은 마음 하나 떠오를 지도 모를 일이다.
 테   마 : 

등산로
반정 → 대관령박물관,가마골
 
 
대관령자연휴양림 1,658 미터 영동과 영서지방을 가르... 휴양관|숙박
사랑이야기(구,상록수펜... 1,820 미터 대관령 자연 휴양림으로 ... 휴양|산림지
연하우스 3,000 미터 환상적인 계곡 , 아늑한 ... 계곡|산
대굴령마을 3,001 미터 농산촌테마관광종합타운 ... 민박|체험장
왕산골한옥 3,823 미터 왕산골 한옥펜션은 계절... 계곡|산
강릉 대기리마을 [녹색관... 4,896 미터 낮에는 야생화 탐사, 밤... 민박|체험장
강릉통나무별장 5,437 미터 백두대간이 시원하게 바... 계곡|산
왕산골하얀집 5,797 미터 강릉 왕산골에 위치한 산... 숲|산
강릉통나무펜션 7,068 미터 백두대간이 시원하게 바... 계곡|산
포인트펜션 8,473 미터 강원 평창군 도암면 횡계... 전원지역
그림같은펜션 8,473 미터 2005년 12월에 오픈하여 ... 전원지역
용평레포빌 8,473 미터 편안하고 고릅스런 호텔... 숲|산
대관령호텔 8,473 미터 횡계시내 유일한 호텔급 ... 호텔
강릉 해살이마을 [농촌전... 8,536 미터 경포대와 오죽헌, 정동진... 민박|체험장
용평화이트힐펜션 9,031 미터 용평스키장이 있는 황계... 숲|산
워커힐 9,459 미터 워커힐모텔은 강릉버스터... 모텔
파인힐모텔 9,970 미터 파인힐모텔은 강릉시 솔... 모텔
동아호텔(강릉) [우수숙... 10,623 미터 강원도 강릉시에 위치한 ... 굿스테이
모텔더샾 11,505 미터 하얀색의 깔끔한 외관을 ... 모텔
경포토마토모텔 11,935 미터 경포바다에서 가까운 곳... 모텔
썬비치모텔 11,935 미터 썬비치 모텔은 청정 무공... 모텔
경포 니스모텔 11,935 미터 경포리스모텔은 경포해수... 모텔
대관령산방(구 남우장유... 12,868 미터 강원도 평창군 용평리조... 굿스테이
황토와솔내음펜션 12,923 미터 도립공원으로 지정돼 있... 공원|관광지
담정관광농원 13,260 미터 강릉-동해간 고속도로 모... 민박|체험장
   
    
계곡여...
10월 여...
5월 여...
다온빌,...
2018년 ...
4월 여...
한국관...
온천여...
6월 축...
2017년 ...
구름에...
스파펜...
경주푸른초원펜... [경상북도]
다온빌, 양산 ... [경상남도]
sky비발디펜션 ... [강원도]
우산정사 한옥... [충청북도]
한국관광 100선... [서울]
가평 가볼만한... [경기도]
밀양 여행지 가... [경상남도]
                   
외박닷컴-펜션숙박&맛집&여행
Copyright(c) 2018 펜션민박숙박&국내여행가볼만한곳_외박닷컴   All Rights Reserved.